국민연금 수령액 줄어들까, 10년만에 손실

코리아모던헤럴드는 비즈니스 전문의 뉴미디어 매거진입니다

지난해 국민연금의 기금운용 수익률이 -0.92%로 집계됐으며 국민연금이 마이너스 실적을 기록한 것은 2008년 세계 금융위기 때에 이어 두 번째이다.


국민연금공단은 2018년 연간 수익률이 -0.92%로 잠정 집계됐다고 어제 밝히었다.


자산별로는 국내주식에 투자해 -16.77%의 실적을 내놓아 가장 실적이 좋지 않았으며 다음으로는 해외주식도 -6.19%로 나빴다. 이에 반해 국내채권 4.85%, 해외채권 4.21%, 대체투자 11.80% 등은 적당한 성적을 보였다.


국민연금 자산군별 수익률에서 국내주식이 제일 낮다


2018년 12월말 국민연금 적립금은 전년보다 약 17조1천억원이 증가한 약 638조8천억원이라고 한다. 



기금운용본부는 이렇게 전체 기금운용 수익률이 마이너스로 추락한 데 대하여 "미·중 무역분쟁과 통화 긴축, 부실 신흥국의 신용위험 고조 등으로 작년 초부터 지속한 글로벌 금융시장의 약세가 부정적인 영향을 주었기 때문"으로 분석했지만 국내 주식에서의 상당한 손실은 쉽게 납득하기 힘들다.


 

 

주식, 채권 등 다양한 경로로 투자중인 국민연금


작년 코스피 지수는 상당히 하락하였다


올해 코스피 시장은 전형적인 '상고하저' 흐름을 보였다. 작년 코스피는 2,041.04로 2017년 말 기준 종가(2,467.49)보다 무려 17.28%나 하락한 수준이다. 


이는 지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40.73%) 이후 10년 만의 최대 하락 폭이다. 전년 대비 코스피가 하락한 것도 2014년(-4.76%) 이후 4년 만이며 지난 10월에는 코스피가 한 달 동안 13.37%나 하락하며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10년 만에 최악의 주가 급락을 경험했다.


코스닥 지수도 '상고하저' 였다


구체적으로 국민연금은 전체 자산의 약 35% 상당을 국내외 주식에 투자하고 있는데, 가장 큰 비중으로 투자를 했던 국내주식시장은 코스피 기준으로 2018년 17.28% 하락했고, 글로벌 주식시장(MSCI ACWI ex-Korea, 달러 기준)도 9.2% 떨어지는 등 장세가 상당히 좋지 않았다. 2018년에는 다른 해외 주요 글로벌 연기금의 운용실적도 낮은 곳이 있었지만 반대로 높은 곳도 있었다.



작년 잠정 운용수익률을 보면, 운용실적이 낮았던 곳들은 일본 연금적립금관리운용독립행정법인(GPIF) -7.7%, 미국 캘리포니아주 공무원연금(CalPERS) -3.5%, 네덜란드 공적연금(ABP) -2.3% 등 마이너스 실적을 기록하기도 했다.


캐나다 연금투자위원회 로고


 

 

대체투자자산의 일종인 부동산, 인프라(철도, 도로)펀드, 항공기펀드


그러나 캐나다 연금투자위원회(CPPIB)는 8.4%의 수익률로 상대적으로 좋은 성적을 보였다. 캐나다 CPPIB는 주식보다는 대체투자자산의 비중의 높아서 상대적으로 높은 수익률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체투자는 전통적인 투자 대상인 주식, 채권, 현금 등에 투자하는 대신 다른 자산에 투자하는 것이다.



이러한 실적으로 인해 국민연금이 지난해 사상 두 번째로 마이너스 실적을 보이긴 했지만, 중장기 성과를 기준으로 볼 때는 양호한 수익률을 나타내고 있다고 공단은 해명하였다.


1988년 기금 설치 이후 2018년 12월 말까지 연평균 누적 수익률은 5.24%로, 누적 수익금만 총 294조1천억원 상당을 벌어들였다.


국민연금공단 본부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최근 3년 평균 수익률도 3.48%, 최근 5년 평균 수익률은 3.97%로 나쁘지 않았으며 또한 올해 들어 국내외 증시가 회복세를 보이면서 국민연금 기금의 수익률도 나아지는 추세이다.



기금운용본부는 "국민연금은 장기투자자로서 해외 및 대체투자 확대 등 투자 다변화를 지속해서 추진하고, 기금운용 조직의 효율성과 전문성을 강화해 안정성과 수익성을 균형 있게 추구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이미지 맵

JFA

코리아모던헤럴드, Korea Modern Herald(코리아모던헤럴드)는 중립되고 객관적인 뉴미디어를 지향합니다.

    '금융/연금'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